졸리님의 이글루

jolly73.egloos.com

포토로그



지난 십여일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가? 제로카, 쏘카 문제점, 단점

제가 사는곳은 주변에 쏘카존이 많아서(3곳) 제로카 주차장으로 사용할 수 없다고 하기에 걸어서 십오분 거리에 있는

친구네 아파트 주차장에 사용 허가를 받아서 제로카 재계약을 한 것이 작년 8월 초입니다. 

주차장에 대해서는 제로카 측에서 미리 심사(?)를 하고 허가를 받은 후에 주차장 허가를 시도하게 됩니다. 

이 과정들을 모두 통과하였습니다. 쌍방에 확인하고 서류 주고 받고 계약을 맺은 것입니다. 


이 주차장은 대단지 아파트로 늦은 밤에는 주차 자리가 부족해 2중 주차를 하게 되는 곳입니다. 그래서 밤 늦게 쓴 후에

지정된 곳에 주차 자리가 없으면 자기네 집 앞에도 주차하고, 다른 주차장에도 주차하고 그렇습니다. 

다른 쏘카존들도 보통 그리 하고, 댓글에 남기거나 운영팀에 알려 놓으면 다음 사용자가 차를 이용하는데 문제가 없습니다. 

일종의 관행입니다. 쏘카 생길때부터 이용해온 제가 직접 경험해온, 공유 차량들의 보통의 문제 입니다.

그런데, 얼마전부터 문제가 생기기 시작했습니다. 주차 자리가 없어 2중 주차를 했는데 사이드를 걸어 두거나 기어를

중립으로 하지 않은 사용자들이 문제가 된 것입니다. 

깜빡하고, 혹은 오토 기어를 중립으로 옮길줄 몰라서 그럴 수도 있습니다. 그런 경우 빨리 차를 빼고,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어

이전 사용자가 이중 주차 후 기어 처리를 잘못 했으니 잘 안내해 달라고 합니다. 그럼 고객센터에서 알겠습니다.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다시 그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잘 안내 하겠습니다. 이렇게 답해 왔습니다. 

그리고, 늦은 시간에는 일상적으로 주차할 곳이 없기에 고객센터에 혹시 주차 자리가 마땅치 않아 이중 주차를 했다고 하면

제게 알려 달라고 했습니다. 심야에도 괜찮으니 문자든 전화든, 앱에 댓글이든 남겨 달라고. 그럼 가서 차를 잘 주차 하겠다고.

6개월 사이에 문자는 두번, 댓글을 보고 두번 정도 새벽에 가서 차를 옮겨 한적한 곳에  두거나 새벽 6시쯤 가서 나가시는 분들

자리에 차를 옮겨 놓기도 했습니다. 

지난 1년 반동안은. 그런식으로 그렇게 그렇게 지나 갔습니다. 


그런데, 최근에도 이중주차 문제가 생겨 처리를 하고, 화가 난 다른 주민에게 사과를 한 후 

고객센터에 글을 남겼더니 고객센터(쏘카가 아니라 제로카 고객센터)에서 전화가 왔습니다.

최씨성을 가진 이 상담원이 제게 이상한 말을 합니다. 이중 주차시 차를 손으로 밀다 차가 손상될 우려가 있으므로 

사이드를 채우도록 안내를 하고 있으니 이점 참고해 달라는 내용입니다. 

마침 서울로 운전해 가는 길이라서, 거참 이상하네요. 일단 알겠습니다. 그랬습니다. 

그리고, 나서, 사이드를 채운 이중 주차 문제로 불려가기를 서너번. 관리하시는 분도 같은 차가 자꾸 같은 문제를 일으키니

이상했나 봅니다. 왜 그러냐고 제게 묻습니다. 그런데, 그때 제가 고객센터에 다시 한번 확인 전화를 했습니다. 

'정말로, 쏘카, 제로카에서는 이중 주차시 사이드를 채우라고 안내를 하느냐? 그게 원칙이냐?'

정말 그렇게 안내를 하고, 그렇게 이용할 수 밖에 없다면, 공동 주택의 주차장에서는 주차를 할 수 없습니다. 

즉답을 안하길래, 일단 관리 사무소에 죄송하다고만 하고 일단 집에 와서 기다렸습니다.

쏘카, 제로카측에서 앞으로 사용하시는 분들에게 이중 주차시 연락을 주시거나 혹은 사이드를 풀어 달라고 안내를 

해주겠다고만 하면, 어떻게든 주차장을 다시 구해보거나, 사정을 해볼 수 있겠다고 생각 했습니다. 


그런데, 고객센터, 최씨 성을 가진 직원의 답변은 점점 이상하게 변합니다. 안내는 케이스에 따라 다르게 한다. 

하지만 문제는 이중 주차시 사이드가 아니라, 이중 주차를 해야 하는 주차장 사정이다. 그런 주차장은 제로카 주차장으로

부적합하다. 문제를 일으킨건 차주인 당신이 주차장을 옮겼기 때문이다. 


이게 무슨 황당한 말인가요?

그러나, 설 연휴 지나고, 단 하루만에 제 확인도 받지 않고, 차 열쇠와 세차 카드도 없이 차만 훌쩍 가져가 버리고 그날 오후에는

제로카 앱 실행 자격이 박탈되었습니다. 그리고 곧 42만원의 계약 해지 위약금 청구서를 받게 됩니다. 

일단 여기까지.

덧글

댓글 입력 영역

google-analytics